우리들제약,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과 신약 연구계약 체결

이금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2/25 [10:41]

우리들제약,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과 신약 연구계약 체결

이금희 기자 | 입력 : 2021/02/25 [10:41]

 

▲    

[웰스데일리 이금희 기자] 우리들제약(대표 김혜연, 박희덕)과 서울대학교 생명공학공동연구원(원장 김병기)은 “지난 24일 서울대학교 생명공학연구동에서 ‘AI·빅데이터를 활용한 바이오 신약개발 공동연구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우리들제약과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은 이날 계약에 따라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질환 치료제 개발’과 ‘빅데이터와 딥러닝을 활용한 질환치료 타겟 예측 시스템 개발’ 두 가지 연구과제에 본격 착수했다.

 

해당과제는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이 보유한 AI기술과 빅데이터 분석기법을 이용한 신약 개발을 목표로 한다. 특히 당뇨, 치매 등과 같은 난치성질환, 다빈도질환을 겪는 환자의 다양한 의료 빅데이터를 수집 분석 하고, 인공지능을 이용한 문헌고찰 등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 김병기 원장은 “데이터는 의생명과학의 패러다임을 분명 변화시키고 있다”면서 “환자의 예후 생존 입장에서 가장 적합한 조절인자를 찾아 주요 메커니즘을 예측하고, 이를 바탕으로 난치성 질환들에 대한 정밀의료를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우리들제약 AI·빅데이터활용 바이오신약 추진단은 “핵심 기술을 보유한 서울대 생명공학공동연구원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전혀 새로운 방식으로 바이오 신약을 개발하는데 전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