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아산병원, 최첨단 방사선 암 치료기 ‘헬시온3.0’ 가동

이금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3 [08:51]

강릉아산병원, 최첨단 방사선 암 치료기 ‘헬시온3.0’ 가동

이금희 기자 | 입력 : 2022/01/13 [08:51]

 

▲    

[웰스데일리 이금희 기자] 강릉아산병원(원장 유창식)은 최첨단 방사선 암 치료기인 헬시온 3.0을 도입하고 지난 3일부터 본격적인 치료에 들어갔다고 13일 밝혔다.

 

강릉아산병원에 따르면 헬시온 3.0은 실시간 영상 유도를 기반으로 입체적 세기 조절 회전치료를 할 수 있는 방사선 치료기로 미국 암 치료기 전문기업인 베리안(Varian)사의 최신 모델이다.

 

헬시온 3.0 치료시스템의 가장 큰 장점은 정확한 치료와 함께 더 빠르게 치료할 수 있다는 점이다. 기존 치료기보다 4배 빠르게 치료할 수 있다. 그만큼 짧은 시간에 치료하기 때문에 환자의 움직임을 줄일 수 있고, 방사선을 이용한 치료의 특성상 반드시 필요한 정확성과 안정성을 높힐 수 있게 됐다.

 

또, 치료 부위를 확인해 주는 역할을 하는 콘빔CT 영상의 질이 향상돼 주변 장기와 종양의 위치를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어 정상조직은 최대한 보호하면서 암종양 부위에만 집중적으로 방사선을 조사할 수 있다.

기존의 CT와 비슷한 외형으로, 낮은 소음과 기존 장비에 비해 넓고 안정적인 내부 공간으로 환자가 좀 더 편안한 상태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병원 측은 설명했다.

 

유창식 병원장은 가동 기념식에서 “더욱 빠르고 정밀한 암 치료가 가능해진 방사선 암치료장비의 추가 도입으로 지역 암 환자들에게 최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지역 내 상급종합병원으로서 지속적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말했다.

 

한편, 강릉아산병원은 헬시온 3.0 도입에 따라 트루빔을 포함해 3대의 방사선 치료기를 운영하게 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